최종편집 : 2020-03-30 19:57 (월)
용인시, 道 공모 선정 도시재생사업과 병행…도비 1억5000만원 지원
상태바
용인시, 道 공모 선정 도시재생사업과 병행…도비 1억5000만원 지원
  • 경기e저널
  • 승인 2020.03.22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성·마북동 일원 범죄예방 도시환경디자인 사업
▲ 용인시, 道 공모 선정 도시재생사업과 병행…도비 1억5000만원 지원
[경기e저널] 용인시는 19일 올해 기흥구 구성·마북 도시재생활성화지역에 대해 범죄예방 도시환경디자인 사업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는 시가 경기도의 범죄예방 도시환경디자인사업 공모에 기흥구 구성동·마북동 일원을 대상으로 지원해 선정된 데 따른 것이다.

도는 각 시·군의 원도심이나 여성안심구역, 외국인밀집지역 등 취약지역에 도시환경디자인을 활용해 범죄예방 인프라를 구축하는 사업을 공모로 진행하는데 선정된 곳에 도비 30%를 보조한다.

이 일원은 지난 2018년 11월 용인시 도시재생전략계획에 따라 도시재생활성화지역으로 지정됐는데, 노후주택과 공가, 폐가 등이 혼재한 데다 어두운 골목도 많아 범죄예방 인프라 구축의 필요성이 인정됐다.

시는 상반기 중 범죄예방 도시환경디자인 기본계획 등을 반영해 실시설계를 하고 하반기에 공사를 진행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필요한 시 부담금 3억5000만원은 추경 예산으로 확보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또 이 사업을 도시재생사업과 연계해 중·장기적 시각에서 추진해 시너지 효과를 내고 지속해서 범죄예방 효과를 낼 수 있도록 한다는 구상을 제시했다.

시 관계자는 “구성·마북동 일대를 도시재생사업과 연계해 보다 안전한 곳으로 만들어 주민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