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9-24 22:19 (목)
정장선 평택시장, 2020년 주요사업 현장 꼼꼼 점검
상태바
정장선 평택시장, 2020년 주요사업 현장 꼼꼼 점검
  • 경기e저널
  • 승인 2020.03.22 1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 시장, “시민들의 입장 충분히 고민하며 사업추진”당부
▲ 정장선 평택시장, 2020년 주요사업 현장 꼼꼼 점검
[경기e저널] 정장선 평택시장이 지난 6일부터 18일까지 2020년 평택시 주요 사업 현장을 점검했다.

이번 현장 점검은 서부지역 녹지 조성 현장 고덕 국제화 계획지구 내 함박산 근린공원 동부고속화도로 등 간선도로망 및 북부지역 도로개설 사업 대상지 남부지역 도시재생사업 현장을 중심으로 이뤄졌으며 정 시장은 현장을 꼼꼼히 살피며 세부사항을 주문했다.

6일 서부 지역을 방문한 정 시장은 국도 38호선 주변과 평택항 일원 등 녹지 및 산림 등을 전반적으로 둘러보며 겨울철에도 푸른 환경을 유지할 수 있도록 종합 계획 마련을 강조했다.

이어 고덕에 있는 함박산 근린공원 조성 현장을 찾았다.

함박산 근린공원은 총면적 67만 2,283㎡에 백로서식지 원형을 보존해 조성되는 곳으로 현재 설계를 마치고 2단계 공원 조성 공사가 진행 중이다.

시는 고덕 국제화 계획 지구의 중심 공원인 만큼 상징적인 공간 조성 등 랜드마크 요소를 적극 도입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9일과 11일에는 상습 교통정체 해소를 위해 추진되고 있는 도로 구축사업 현장을 점검했다.

동부고속화도로와 국도1호선~삼남대로 개설공사 및 신궁교차로 개선 사업 현장에서 정 시장은 “관계 기관과 적극 협조로 사업을 일정에 맞게 추진하고 향후 예상되는 민원을 선제적으로 검토해 주민 의견이 최대한 반영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할 것”을 당부했다.

18일에는 남부 지역 도시재생사업 현장을 방문했다.

도시재생사업은 구도심 활성화 및 도시 불균형 해소를 위해 시에서 역점을 두고 추진하는 사업이다.

평택시는 2019년 정부 공모에 안정·서정·신평·신장 4개 사업의 선정된 바 있다.

시는 각 지역 특색에 맞게 재정비하고 도시균형발전과 시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재생사업을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현장 방문을 마친 정 시장은 “코로나19 방역에 집중하면서도 해야 할 일들을 꼼꼼하게 추진해주기 바란다”며 “시민들의 입장에서 고려해야할 사항들을 무엇인지 충분히 고민하면서 사업을 추진해달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