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02-08 17:05 (수)
용인세브란스 병원 개원 후 첫 아기 탄생!
상태바
용인세브란스 병원 개원 후 첫 아기 탄생!
  • 경기e저널
  • 승인 2020.04.09 17: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세브란스병원
용인세브란스병원

 

용인세브란스병원(병원장 최동훈)은 개원이후 산부인과에서 첫 아기가 태어났다고 밝혔다.

지난 8일 오전 4시 21분 산모 신씨(39)는 용인세브란스병원에서 자연분만으로 몸무게 3.59kg의 아들을 순산했다.

산부인과 허혜원 교수는 “산모와 아기 모두 건강하게 출산을 마쳐 감사하다. 첫 아기의 우렁찬 울음소리처럼 용인세브란스병원의 출발이 힘찰 것 같다”고 말했다.

산모 신씨는 “아이가 건강하고 예쁘게 태어나줘 기특하다. 용인세브란스병원의 첫 아기인 만큼 더 밝고 멋지게 자라기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용인세브란스병원 개원 첫 아기 탄생
용인세브란스병원 개원 첫 아기 탄생

 

한편 지난달 1일 용인시 기흥구 동백죽전대로 363 일대에서 개원한 용인세브란스병원은 708병상, 33개 진료과를 갖추고 있다.

개원과 동시에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로부터 안전하게 진료받을 수 있는 국민안심병원으로 지정받아 외래 및 입원환자의 안전한 진료 환경 구축에 매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