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9-16 14:46 (목)
용인시, 3개 구서 주민참여예산 지역회의 열려
상태바
용인시, 3개 구서 주민참여예산 지역회의 열려
  • 경기e저널
  • 승인 2021.09.13 23: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시, 3개 구서 주민참여예산 지역회의 열려

[경기e저널] 용인시는 3개 구에서 ‘주민참여예산 지역회의’가 열렸다고 13일 밝혔다.

2022년도 본예산 편성에 앞서 주민들의 의견을 반영하기 위한 것이다.

각 구는 지난 2012년부터 주민참여예산 지역위원회를 운영하며 매년 본예산 편성 전 회의를 진행하고 있다.

처인구에선 지난 9일 구청 대회의실에서 위원 15명이 참석해 포곡읍 둔전리 쉼터 리모델링 공사 등 주민의견사업 6건과 사업비 1억원 이상인 구 자체 사업 29건에 대해 사업의 적정성과 예산의 타당성 등을 심의했다.

기흥구에선 지난 8일 위원 18명이 각 사업부서 팀장들과 함께 한얼초 정문 보행로 캐노피 설치 등 주민의견사업 대상지 7곳을 현장 점검했다. 이후 9일 구청 대회의실에서 35명의 위원이 참석해 갈천로 보행환경 개선 등 주민의견사업 5건과 사업비 1억원 이상인 구 자체 사업 22건에 대해 심사했다.

수지구에선 지난 10일 위원 21명이 참석한 가운데 죽전도서관 앞 인도 정비 등 주민의견사업 3건과 1억원 이상의 구 자체 사업 10건에 대해 심의과정을 거쳤다.

시 관계자는 “주민참여예산이 공정하게 운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시민들이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정책을 마련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오는 15일부터 30일까지 2022년 주민의견사업 온라인 시민 투표를 진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