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2-03 19:42 (금)
경기도의회 엄교섭 의원, 유치원 어린이집 CCTV 지원 요구
상태바
경기도의회 엄교섭 의원, 유치원 어린이집 CCTV 지원 요구
  • 경기e저널
  • 승인 2021.11.23 1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엄교섭 의원, “어린이 안전을 위해 운행기록장치 장착 지원 꼭 필요”
엄교섭 의원, 유치원 어린이집 CCTV 지원 요구

[경기e저널]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엄교섭(더불어민주당, 용인2)의원은 23일(화) 건설교통위원회 2022년 본예산 심의에서 교통안전법에 근거한 어린이집과 유치원의 어린이통학버스 운행기록장치 의무 장착 지원과 택시 호출앱 지원에 대해 강하게 요구하였다.

엄교섭 의원은 “교통안전법 개정에 따라 어린이통학버스의 신규차량은 올해 1월부터, 기존 차량은 내년 말까지 운행기록장치(DTG)를 의무 장착하여야 한다”며 “아이들의 안전을 위해서 안전장치를 설치하는데 도비 지원은 반드시 이루어져야 한다”고 강조하며 유치원과 어린이집 어린이통학버스에 대한 운행기록장치의 장착 비용을 지원하여야 한다고 주장하였다.

또한 엄 의원은 택시 호출앱 예산이 미편성 되었음을 지적하며 “독과점을 막기 위해 택시호출앱 구축을 꾸준히 요구했는데 연구용역 예산도 반납하고, 내년도 호출앱 예산도 미편성한 이유가 뭐냐”고 강하게 질타하며 “택시 호출앱 구축응 민간이 한다고 하면 운영비만큼은 경기도가 100% 지원해 줘야 하는거 아니냐”며 택시호출앱 관련 예산을 상임위 차원에서 신규 편성하여야 한다고 강하게 주장하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