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2-01 15:08 (목)
용인시,‘처인성 기념사업회’창립 …발기인 대회 열어
상태바
용인시,‘처인성 기념사업회’창립 …발기인 대회 열어
  • 경기e저널
  • 승인 2022.04.19 18: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처인성 역사적 가치 선양 기념사업 등 운영…초대 회장에 남기화씨 선출
'처인성 기념사업회 발기인 대회 및 총회'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는 백군기 시장

[경기e저널] 고려시대 대표적인 대몽 항쟁 승전지인 처인성의 역사적 가치를 알리는 ‘처인성 기념사업회’ 가 창립된다.

용인시는 19일 처인구 남사읍 주민자치센터에서 ‘처인성 기념사업회 발기인 대회 및 총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엔 백군기 용인시장, 심언택 용인문화원장, 용인시 불교사암연합회 법경 스님, 주상봉 용인시불교전통문화보존회장, 발기인으로 참여하는 시민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기념사업회는 처인성의 역사적 가치를 알리고 우리 민족의 자긍심 회복, 용인시민의 자존심을 되찾는 의미로 학술적 연구사업은 물론, 처인성을 널리 알리기 위한 다양한 기념 사업 등을 진행한다.

이날 발기인들은 초대 기념사업회장으로 현 용인시 게이트볼회장 남기화씨를 선출했다.

남기화 초대회장은 “처인성은 우리 대한민국의 반만년 역사를 지탱할 수 있게 한 저력과 민족적 자긍심의 상징인 만큼 기념사업회를 통해 국난 극복의 상징인 처인성의 가치와 그 정신을 계승 발전시키는 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백군기 시장은 “처인성 역사교육관 개관에 이어 민간에서 직접 향토 역사와 문화재에 대해 큰 관심을 가져주셔서 감사하다”며 “시가 유구한 역사를 바탕으로 문화도시로 성장하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 기념물 44호로 지정된 처인성은 고려 몽골 침입기에 김윤후 승장이 처인부곡민과 함께 성을 사수하고 적장 살리타를 사살하며 전투를 승리로 이끈 장소다. 이는 김윤후와 지역민이 순수하게 일궈낸 승리라는 점에서 고려 역사상 가장 빛나는 승리라고 평가받고 있다.

시는 처인성 전투의 가치와 의미를 널리 알리기 위해 처인성 입구인 처인구 남사읍 아곡리 150-1번지에 지하 1층 지상 2층 연면적 999.64㎡ 규모로 ‘처인성역사교육관’을 건립, 이달 12일 정식 개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