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2-01 15:08 (목)
용인시처인노인복지관, 코로나 자율 자가 키트 검사대 운영
상태바
용인시처인노인복지관, 코로나 자율 자가 키트 검사대 운영
  • 경기e저널
  • 승인 2022.07.24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르신 ‘자율 자가 진단 검사’를 활용한 예방방역체계 구축
용인시처인노인복지관, 코로나 자율 자가 키트 검사대

[경기e저널] 용인시처인노인복지관(관장 김기태)에서는 21일부터 복지관 바람골 카페 효 야외에 위치한 워킹스루에서 ‘자율 자가진단 검사대’를 운영하고 있다.

‘자율 자가진단 검사대’는 어르신들이 복지관 이용 전 코로나19 유사증상인 기침 및 발열 이외에 호흡기질환 등 의심 증상이 있는 경우, 자율적으로 자가 키트를 사용해 검사할 수 있도록 마련한 장소이다.

아울러, 검사대에 사용안내방법과 검사결과 확인법 등 그림과 함께 안내하여 어르신이 쉽게 검사할 수 있도록 했으며, 복지관 이용 어르신이라면 누구나 자율적으로 이용이 가능하도록 준비했다.

이를 통해, 복지관 이용자의 코로나19 감염여부를 신속히 확인하여 선제적인 예방 활동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김기태 관장은 “복지관은 감염에 취약한 어르신들이 이용하는 시설로 코로나19를 초기에 예방하기 위해 자율자가진단 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앞으로도 모두의 안전을 위해 철저한 방역관리로 일상회복과 프로그램 운영에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복지관에서는 매일 상시 소독 및 시설환기 등 적극적인 방역 체계를 구축하여 실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