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0-02 18:02 (일)
용인특례시 "평생교육 강좌로 직접 만든 옷 장애인에 나눠요"
상태바
용인특례시 "평생교육 강좌로 직접 만든 옷 장애인에 나눠요"
  • 경기e저널
  • 승인 2022.08.09 13: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흥평생학습관 ‘재능나누미’ 수강생 10명 티셔츠 11장 기부
재능나누미 수강생 등이 기흥평생학습관에 티셔츠를 전달했다.

[경기e저널] 용인특례시는 기흥평생학습관 ‘재능나누미’ 강좌 수강생 10명이 수업에서 직접 만든 티셔츠 11장을 중증장애인을 위해 기부했다고 9일 밝혔다.

기흥평생학습관이 처음으로 시작한 이 강좌는 평생교육을 통한 ‘배움-나눔-성장의 선순환’을 목표로 시민이 직접 참여해 재능기부 활동을 하는 특화 프로그램이다.

지난 5일 시 관계자와 최영자 강사, 수강생 대표 등 6명은 기흥장애인복지관을 찾아 손수 만든 티셔츠를 전달했다.

수강생은 지난 6월 13일부터 7월 22일까지 ‘중증장애인을 위한 옷 만들기’ 과정에 참여, 옷감을 재단하는 것부터 디자인과 재봉 등 의류 제작 전반을 배웠다.

한 수강생은 “재능나누미 강좌를 통해 평소 관심이 많은 옷 만드는 방법을 배우고 장애인을 위해 기부까지 하게 돼 일석이조의 기쁨과 보람을 느꼈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이 강좌는 배움을 통해 삶의 질을 높이고 이웃사랑까지 실천하는 계기를 마련하기 위해 기획됐다”며 “열의를 다해 참여해준 수강생에게 감사하며 하반기에도 내실있는 프로그램을 운영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