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0-02 18:02 (일)
경기도, ‘포스트 코로나’ 겨냥해 동남아 관광객 본격 유치. 20~23일 태국 팸투어
상태바
경기도, ‘포스트 코로나’ 겨냥해 동남아 관광객 본격 유치. 20~23일 태국 팸투어
  • 경기e저널
  • 승인 2022.09.21 1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 이후 처음으로 경기도, 경기관광공사, 대한항공과 공동으로 태국 팸투어 개최
경기도청 광교청사 전경

[경기e저널] 경기도가 경기관광공사, 대한항공과 동남아 관광객을 본격적으로 유치하기 위해 9월 20일부터 23일까지 태국 여행업협회 회원사와 언론사를 초청해 ‘팸투어’(홍보 목적 답사)를 진행한다.

도의 태국 여행업계 대상 팸투어는 2018년 이후 처음이다. 코로나19 완화로 입국 전 코로나 검사 폐지되면서 재추진됐다.

팸투어 대상인 태국은 2019년 57만 명이 내한하는 등 동남아 최대 방한국이다. 전체 국가 중에서도 중국(600만 명) 등에 이어 여섯 번째다.

팸투어 참가자는 짜른 왕아나논(CHAROEN WANGANANONT) 태국여행업협회 회장 등 주요 여행사 관계자 11명과 데일리 뉴스(Daily News) 등 4개 언론사 기자 등 총 15명이다.

이들은 20일 수원컨벤션센터에서 상호 협력 양해각서(MOU) 체결, 기업 간 전자상거래(B2B) 상담회를 시작으로 21일부터 광주 도자박물관, 양평 두물머리, 김포 라베니체 문보트, 고양 킨텍스, 파주 임진각 등 경기도의 다양한 관광지를 체험한다.

최용훈 경기도 관광과장은 “현지 주요 관광 관계자들이 경기도의 관광자원을 직접 체험하고 현지에 홍보함으로써 동남아 관광객의 경기도 방문 활성화가 기대된다”며 “동남아뿐만 아니라 다양한 국가의 관광객이 경기도를 찾을 수 있도록 홍보마케팅을 계속해서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