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과사람들 people
양지면 새마을부녀회, 봉사의 손길 나눠.수급자와 독거노인 위해 200만원 상당 상품권 전달

   
◆ 양지면 새마을부녀회 사랑의 손길

용인시 처인구 양지면 새마을부녀회는 지난 22일 면사무소에서 어렵고 소외된 이웃을 돕는 데 써달라며 200만원 상당 농협상품권을 김명종 양지면장에게 전달했다. 이날 전달된 상품권은 수급자와 독거노인 등 총 40세대에 지원했다.

양지면 새마을부녀회는 지역사회에 어려운 이웃을 위해 꾸준한 자원봉사활동을 하고 있으며, 매년 성금과 성품을 기탁해 관내 어려운 이웃을 지원해오고 있다.

전달식에 함께한 송선옥 부녀회 총무는 “더운 날씨에 열악한 주거 환경에서 독거 어르신들이 홀로 외롭게 지내는 모습을 보니 마음이 아프다”며 “앞으로도 회원들의 마음을 모아 꾸준히 어려운 이웃을 위해 봉사하겠다”고 말했다.

김명종 양지면장은 “새마을 부녀회 회원들의 정성이 담긴 상품권이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되어 큰 힘이 되었다”며 “항상 변함없이 지역의 어려운 일들을 함께 해주는 새마을 부녀회원들께 진심으로 감사 드린다”며 인사를 전했다.
 

경기e저널  lsw6140@naver.com

<저작권자 © 경기이저널-경기e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기e저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