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과사람들 people
기흥구보건소, 취약계층 방역지원 올인하절기 취약계층에 대한 감염병 예방

   
 
용인시 기흥구보건소는 장마후 무더위가 시작됨에 따라 관내 취약계층가구에 대한 감염병 예방을 위한 방역소독 지원과 방역약품 지원을 강화해 건강한 여름을 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고 26일 밝혔다.

보건소는 방역비상근무를 강화하고 질병정보 모니터요원 140명에 대한 교육을 실시하는 등 하절기 취약계층에 대한 감염병 예방을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20일 장마 후 감염병 예방을 위해 기흥구 사회복지과와 연계한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국가기초생활대상자 200여 가구에 대한 실·내외 살균소독을 실시했다.
또한 보건소 방역기동팀과 방문보건팀이 관내 독거노인 등 취약가구 400여 세대를 직접 방문해 모기, 파리, 바퀴벌레 구제제를 1,500여개 전달했으며, 반드시 끓인 물을 섭취하고 익힌 음식을 섭취토록 홍보하는 등 음식물 매개 질환 예방을 위한 교육을 현장에서 실시해 큰 호응을 얻었다.

   
 
기흥구에는 수급자와 차상위계층 아동 등 사회적 돌봄이 필요한 지역아동센터 8곳에 260여명의 아동들이 방과 후에 돌봄서비스를 받고 부모들이 퇴근하는 시간에 집으로 돌려보내고 있다. 특히 방학을 맞이해 더 긴 시간을 이곳에서 지내고 있어 이들의 건강을 보호하는 차원에서 모기, 바퀴, 파리 구제제를 각 시설별로 지원했다.
사회복지시설과 어린이 집 등에 수족구병과 하절기에 발생할 수 있는 각종 감염병을 예방할 수 있도록 손 소독제와 홍보물을 배부해 집단 환자 등이 발생하지 않도록 만전을 기했다.

특히 습도가 높고 기온이 상승하고 있는 하절기에는 세균번식이 용이해져 식품 매개감염병의 집단발생 가능성이 높아질 것으로 예상되어 사전예방을 위한 예방관리를 위해 병․의원, 시회복지시설 등과 유기적인 협력체계 유지를 위한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취약시설과 지역에 대한 방역소독을 강화해 지역주민이 건강한 여름을 날 수 있도록 철저를 기할 예정이다.
(문의 용인시 기흥구보건소 예방의약팀 031-324-6941)
 

경기e저널  lsw6140@naver.com

<저작권자 © 경기이저널-경기e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기e저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