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01-31 17:56 (화)
용인특례시, 농산물우수관리 인증 교육에 시민 106명 참여
상태바
용인특례시, 농산물우수관리 인증 교육에 시민 106명 참여
  • 경기e저널
  • 승인 2023.01.21 2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특례시자 농업인을 대상으로 농산물우수관리 인증 교육을 진행했다

[경기e저널] 용인특례시는 안전한 농산물 생산‧관리를 위해 지난 19일 농업기술센터에서 진행한 농산물우수관리(GAP) 인증 기본교육에 시민 106명이 참여했다고 밝혔다.

GAP 인증은 농산물이 농약이나 중금속, 유해생물 등에 오염되지 않도록 생산‧수확‧관리‧유통 등 각 단계에서 깨끗하게 관리해 소비자에게 안전한 농산물을 공급하기 위해 도입한 제도다.

농수산물 품질관리법에 따라 농산물우수관리 인증을 받길 원하는 농업인이라면 의무적으로 2년에 한 번씩 이 교육을 이수해야 한다.

이번 교육은 농산물우수관리 인증을 받았거나 받길 원하는 농업인뿐만 아니라 인증에 관심 있는 일반 농업인도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교육에선 농산물우수관리 인증 제도를 소개하고, 잔류농약의 부적합 판정 최근 사례를 통해 잔류농약 분석과정과 농약의 안전한 사용요령을 알려줬다.

시 관계자는 “소비자들에게 안전하고 바른 먹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GAP 인증 교육을 진행했다”며 “안전한 농산물 생산을 원하는 농업인을 위해 앞으로도 양질의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용인시농업기술센터는 지난 2012년 전국 관공서에서는 처음으로 GAP 인증기관으로 지정돼 교육부터 심사, 안전성 분석, 사후관리까지 농업인이 편리하게 인증받을 수 있는 원스톱 서비스를 지원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