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안성시, 복지사각지대 집중발굴 운영
안성시청

안성시(시장 우석제)는 2018년 12월부터 2019년 2월 28일까지 겨울철 복지사각지대 집중발굴기간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최근 일자리와 소득여건이 악화되고 생활고로 인한 가족사망, 화재 등이 연이어 발생하는 등 민생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는 상황에서 기습한파 등 큰 폭의 기온변화가 예고되고 있어 안성시가 취약계층의 어려움이 가중되는 겨울철을 맞아 집중 발굴․ 지원에 나선 것이다.

주요 발굴대상은 정부 및 민간의 도움이 필요하지만 지원을 받지 못하는 복지 소외계층으로, 발견된 어려운 이웃에는 긴급복지지원, 기초생활보장 등 공적지원을 우선 검토하고 지역사회단체 등 민간자원과도 연계하여 적극적으로 도움을 줄 계획이다.

안성시는 이번 복지사각지대 발굴 및 지원을 위해 박상호 행정복지국장을 단장으로 한 T/F팀을 구성하고 이․통장 및 부녀회장, 유관기관 등과 네트워킹을 강화하여 체계적으로 복지사각지대 대상자를 발굴하고 신속한 지원이 이루어지도록 할 예정이다.

안성시청 복지정책과 관계자는“위기상황에 놓인 이웃을 발견하면 읍면동주민센터 또는 보건복지부 콜센터 129로 즉시 신고해달라”라고 당부했다.

한편, 안성시는 지난해 2017~2018 겨울철 복지사각지대 발굴․지원에 총력을 다해 사각지대 해소 우수지자체로 선정되어 보건복지부 및 경기도로 부터 기관표창을 수상한 바 있다.

경기e저널  lsw6140@naver.com

<저작권자 © 경기이저널-경기e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기e저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