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2-17 10:40 (월)
용인시, 화훼농업 활성화에 올해 68억원 투입…전년대비 14억원 증가
상태바
용인시, 화훼농업 활성화에 올해 68억원 투입…전년대비 14억원 증가
  • 경기e저널
  • 승인 2020.02.13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수기 놓친 화훼농가 위해 ‘화분 2천만원 어치 구매’
▲ 용인시, 화훼농업 활성화에 올해 68억원 투입
[경기e저널] 용인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의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화훼농가를 돕기 위해 2천만원 어치의 화분 750개를 구매한다고 12일 밝혔다.

감염병 우려로 졸업식과 입학식 등 각종 행사가 줄줄이 취소·연기되면서 직접적인 타격을 입은 농가들을 조금이라도 돕기 위해서다.

시는 다육식물과 공기정화식물 등 탁상용 650개, 사무실에 비치할 대형화분 100개를 구입해 시청과 각 구청, 읍면동 민원부서에 20일까지 배분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화훼농가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으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하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와 관련 시는 올해 화훼농업을 활성화하기 위해 전년의 54억원보다 14억원 늘어난 68억원을 투입한다.

구체적으로 천창환기시설 설치 등 시설원예 현대화에 30억8700만원, ICT를 활용한 복합환경제어시스템 구축에 3억원, 보온커튼 설치 등 에너지절감시설 지원에 15억2400만원 등을 들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