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8-09 21:13 (일)
용인시, “시급한 현안 많은 기흥구, 통장님들이 정확한 정보 전달을”
상태바
용인시, “시급한 현안 많은 기흥구, 통장님들이 정확한 정보 전달을”
  • 경기e저널
  • 승인 2020.02.13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군기 용인시장, 기흥 지역 현안회의서 당부…교통난 해소 방안 집중 논의
▲ 백군기 용인시장, 기흥 지역 현안회의서 당부
[경기e저널] “기흥구는 시급한 현안이 많은 만큼 통장님들이 주민들에게 정확한 정보를 전달할 수 있도록 해달라”백군기 용인시장은 12일 기흥구청 다목적실에서 열린 기흥구 통장협의회장들과의 지역 현안 회의에서 이같이 당부했다.

이날 기흥구 15개동 통장협의회장들은 일제히 각 지역 주요 현안과 관련 요구사항을 쏟아냈다.

전영식 보라동 통장협의회장은 “롯데아웃렛과 이케아 기흥점으로 인한 교통량 증가로 주민들이 불편을 겪고 있다”며 “도로개설, 분당선 연장, 대중교통 노선 확충 등 다각적인 방안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금병업 기흥동 통장협의회장도 “기흥동도 대형 쇼핑몰과 동탄2신도시 등의 유동 인구가 증가하며 일대 도로가 큰 혼잡을 빚고 있는데 분당선 연장 등이 시급히 추진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백 시장은 “보라동과 기흥구 주민들이 큰 불편을 겪고 있어 시장으로서 마음이 무겁다”며 “대형복합시설 등으로 인한 이 일대 교통상황은 어느 한 부분만 개선해선 해결되지 않기에 시에서 6개 구간 도로 개선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고 답했다.

백 시장은 또 “기흥~동탄~오산으로 이어지는 분당선 연장이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 계획’에 반영되도록 정부에 건의했다”며 “철도 사업은 최소한 5~10년이 걸리므로 시간을 갖고 기다려 달라”고 말했다.

김영완 구성동 통장협의회장은 “LH가 옛 경찰대 부지에 공공지원임대주택 사업을 하는데 임대주택 비율을 54%에서 더 낮출 수 있는지, 교통상황 개선 대책은 있는지 궁금하다”고 말했다.

백 시장은 “임대주택 비율을 더 낮추고 주민들이 만족하는 수준의 광역 교통 대책을 수립하도록 LH와 협의하고 있다”며 “시에선 최선의 합의안을 도출하기 위해 더 적극적으로 움직일 것”이라고 답했다.

이종환 신갈동 통장협의회장은 “동 청사와 보건소 사이에 있는 데크 광장을 주민 행사 때 자주 이용하는데 날씨에 상관없이 이용할 수 있도록 지붕을 만들어 줬음 좋겠다”고 건의했다 이에 백 시장은 “해당 부서에 적극 검토하도록 지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