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신문사소개 홈 > 안내데스크 > 신문사소개

언론사 창간을 앞두고 지경 언론의 방향과 역할에 대하여 많은 고민을 해 왔습니다.
멀고도 험한 언론활동에 제가 헤쳐 나갈 수 있을지 의심하면서도 담대하게 용인저널을 창간 할 수 있었던 것은 용인시민에 대한 믿음이 있기 떄문입니다.

시민의 관심과 참여 없이 제 개인적인 의지와 몇 사람의 의지만으론 지역의 정론지로 발전할 수 없다는 것은 명약관하한 일입니다.

지역 언론에 대한 관심이 점차 증대되고 있지만 환경이 열악해 자친 지역발전의 저해요소로 작용될 수 있다는 우려도 있지만, 지역의 관련된 다양한 의제를 다루면서, 미래지향적인 대안을 제시하는 순기능적 지역 언론지의 역할에 충실토록 하겠습니다.

용인의 고유한 문화와 정체성을 반석으로 상생과 화합의 관계에 용인시가 발전하는데 기여할 수 있는 지역 언론사로 그 첫 걸음을 시작합니다.

앞으로, 용인저널의 열정과 지혜를 담아 지면을 만들어 나갈 수 있도록 시민과 독자여러분의 따뜻한 성원으로 격려하고 응원하여 주신다면 생생하고 친근한 지역 언론으로 시민의 곁에서 넉넉한 그늘을 드리울 수 있는 우람한 나무로 성장할 것 입니다.

기본에 충실하고 용인시민들과 함께하는 지역 언론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대 표 이  상  원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