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02-08 17:05 (수)
용인시, 택시 269대에 비말 차단막 시범 설치
상태바
용인시, 택시 269대에 비말 차단막 시범 설치
  • 경기e저널
  • 승인 2021.07.16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감염·기사 폭행 사고 예방 기대
택시 비말 차단막 시범 설치

[경기e저널] 용인시는 14일 법인택시 155대, 개인택시 114대 등 관내 택시 269대에 비말 차단막을 시범 설치한다고 밝혔다.

택시 내 침방울에 의한 코로나19 감염을 막고, 택시 승객이 기사를 폭행하는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서다.

차단막은 3㎜ 두께의 투명아크릴 재질로 앞좌석과 뒷좌석 사이에 설치된다.

시는 시범 설치 후 시민들의 반응과 택시업계 관계자들의 의견을 살펴 추가 도입을 검토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최근 코로나19 확산세가 엄중한 상황에서 시민들이 안심하고 택시를 이용할 수 있도록 차단막을 설치하게 됐다”며 “교통수단을 통한 감염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방역을 세심히 살피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