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9-16 14:46 (목)
“문화로 행복한 용인시를 만들겠습니다”
상태바
“문화로 행복한 용인시를 만들겠습니다”
  • 경기e저널
  • 승인 2021.09.13 2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군기 시장·박양우 광주비엔날레 대표이사 용인시 문화 정책 방향 모색
토크콘서트 ‘미래는 문화가 답이다 문화로 가는 길’ 모습

[경기e저널] 용인시 문화의 현주소를 진단하고 문화 정책이 나아가야 할 방향에 대해 모색하는 뜻깊은 자리가 열렸다.

10일 용인시청 컨벤션홀에서 열린 토크콘서트‘미래는 문화가 답이다 문화로 가는 길’이 바로 그것.

이날 토크콘서트에는 백군기 용인시장과 박양우 광주비엔날레 대표이사(전 문화체육관광부 장관)가 용인시의 문화 정책과 사업들이 나아가야 할 방향에 대해 이야기하는 시간을 가졌다.

박은선 문화네트워크 혜윰 대표의 사회로 진행된 토크콘서트는 박 대표이사의 특강으로 시작됐다. 박 대표이사는 이 자리에서 ‘미래문화산업-문화시대와 지역문화’를 주제로 지역문화의 중요성에 대해 설명하고, 용인시만의 문화정책 수립 방안과 관련 다양한 의견을 제시했다.

이어 백 시장과 박 대표이사의 본격적인 담론이 이어졌다. 이들은 용인시의 문화 정책에 대해 살펴보고 문화자원을 활용한 콘텐츠 개발 방법, 역사문화자원 관리 및 활용 방안, 인프라 구축 계획 등에 대해 심도 있게 논의했다.

박 대표이사는 “문화는 결국 사람이다. 지역문화의 발전을 위해서는 주민들의 자발적인 노력이 굉장히 중요하다”면서 “민간에서 주도하고 지자체와 정부는 이들이 다양한 문화 활동을 진행할 수 있도록 적극 행정을 통해 지원해야 한다”고 말했다.

백 시장은 “문화가 주는 위로와 감동을 시민 누구나 누릴 수 있도록 용인만의 정책을 발굴하고 추진해 나가겠다”며 “문화로 행복할 수 있는 용인시를 만들기 위해 시민들과 함께 고민하고 소통하는 자리도 지속적으로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