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01-31 17:56 (화)
안성시, ‘2023년 지적재조사사업’ 추진
상태바
안성시, ‘2023년 지적재조사사업’ 추진
  • 경기e저널
  • 승인 2022.12.01 15: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성시청

[경기e저널] 안성시는 2023년도 지적재조사사업 추진을 위해 지난 11월 9일 실시계획을 수립했다고 밝혔다.

2023년도 안성시 지적재조사 사업지구는 일죽면 송천리 131-1번지 일원, 금광면 개산리 443-3 일원, 공도읍 용두리 232-4 일원 등 3개 지구 533필지(534,020㎡)이며 토지소유자 및 이해관계인의 의견청취를 위한 공람·공고 및 주민설명회를 진행할 계획이다.

시는 경기도에 사업지구 지정을 신청하기 위해 토지소유자 중 3분의 2 이상의 동의를 얻어야 하므로 주민들의 적극적인 협조가 필요한 상황이다.

이후 지적재조사 측량 및 토지현황 조사를 실시해 토지소유자 간 경계 합의 및 임시경계점을 설치하고, 지적확정 예정조서 통지에 따른 의견수렴 절차를 거쳐 경계결정위원회의 심의·의결로 경계를 확정한다.

아울러 경계 확정에 따른 면적 증감 토지에 대해서는 지적재조사에 관한 특별법에 따라 지적재조사 조정금을 징수 및 지급한다.

권순광 안성시 토지민원과장은 “시민 재산권을 보호하고 토지의 이용가치 향상에 기여할 지적재조사사업이 성공적으로 진행되기 위해서는 토지소유자와 이해관계인의 적극적인 참여가 필요하므로, 현장에서 주민과 소통하며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